박영사

SITEMAP
전체메뉴닫기
닫기
흔들리지 않는 학급운영의 비밀: 학급긍정훈육법으로 운영하는 멍멍샘의 교실
신간
흔들리지 않는 학급운영의 비밀: 학급긍정훈육법으로 운영하는 멍멍샘의 교실
저자
정호중
역자
-
분야
교육학
출판사
박영스토리
발행일
2022.02.01
개정 출간예정일
페이지
276P
판형
신A5판
ISBN
979-11-6519-230-3
부가기호
93370
강의자료다운
-
정가
18,000원

중판발행 2022.03.07

초판발행 2022.02.01


내가 초등교사가 될 거라고 학창시절 단 한 번도 생각해보지 않았다. 교대를 지망한 것은 수능시험을 세 번째 보던 해부터였다. 당시 서울교대에 다니던 친구에게 처음으로 교대가 있음을 알게 되었고 그때부터 교직에 관심이 생겼다. 세 번째 수능에 실패하고 그 이듬해에 군대에서 다시 시험을 보아 서울교대에 합격했을 때만 해도 교직에 대한 환상은 없었다. 많은 교대생의 꿈이 어릴 적부터 교사였던 점을 감안한다면 난 조금 특별한 케이스였다.
솔직히 이야기하면, 학창시절 선생님의 모습을 떠올렸을 때 좋았던 기억보다는 부정적인 기억이 더 많다. 초등학교 2학년 때는 우리반 전체가 책상 위에 올라가 무릎을 꿇고 허벅지를 맞거나 자로 손등을 맞았다. 체벌이 허용되던 시절이었지만 2학년 아이에게 30cm 자의 뾰족한 날로 바깥 손가락을 때리던 선생님이 지금도 이해가 되지 않는다. 초등학교 6학년 때에는 우리반 친구들이 많이 맞았던 기억이 떠오른다. 수많은 체벌이 있었지만, 과학실에서 한 친구가 뺨을 맞고 발로 차이던 모습이 지금도 눈에 선하다. 중학교 때 한문 선생님은 수업 첫날부터 원산폭격을 시키셨다. 머리를 땅에 박고 열중쉬어 자세를 하는 것은 정말 해본 사람만 아는 엄청난 고통이다. 매 수업마다 반 전체를 원산폭격 시키니 참다못한 한 학부모가 교육청에 민원을 넣었고 그 후로 잠잠해졌다. 무작정 한자를 외우게 하고 매시간 시험을 보고 틀린 개수대로 맞으면서 공포와 두려움으로 공부하는 학생이 어떤 마음을 가지게 되는지 알게 되었다.

중학교 1학년 때 우리반은 소위 말 안 듣는 반이었다. 사실 반에 속한 학생으로서는 다른 반이 어떤지 알 리 없기에 선생님이 비교하는 말이 전혀 와닿지 않는다. 잔소리로만 들릴 뿐이었다. 담임선생님도 화가 나셨는지 종례를 늦게 들어오기 일쑤였다. 아이들은 선생님이 종례를 해주지 않으니 계속 기다려야 했고 불만이 폭주했다. 그런데 우리반이 항상 분위기가 나쁜 것은 아니었다. 과학 선생님은 수업 도중 아이 한 명 한 명에게 재밌는 질문도 하시면서 친근감을 표현하셨다. 아이들도 선생님을 좋아했다. 안타까웠지만 아이들에게 담임선생님은 그렇게 보이지 않았다. 나는 이 경험을 통해 아이들과 좋은 관계를 형성하면 잘 따르게 된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다. 사실 아이들이 선생님을 좋아하게 되면 학급운영은 무척 쉬워지니 말이다.

항상 나쁜 기억만 있었던 것은 아니다. 고등학교 때 중년의 영어 선생님은 전교에 있는 모든 학생이 좋아했다. 잘생긴 외모를 가지고 계신 것도 아니고 평범한 40~50대 아저씨에 불과했지만 가장 인기가 많은 선생님이었다. 수업 첫날부터 재미있는 이야기로 학생들에게 친근하게 다가왔고 스스로의 이름을 딴 별명을 알려주시면서 자신을 별명으로 부르라고 하셨다. 아이들은 복도에서 하이파이브하며 선생님의 별명을 부르곤 했다. 이따금 해주시는 개인적인 이야기가 무척 재미있었고 선생님에게 친근감을 느끼게 했다.
이 선생님이 더 기억에 남는 것은 수업 또한 알찼기 때문이다. 아이들을 존중해서 단 한 번도 체벌하지 않으셨지만 절대 함부로 대할 수 없는 무언가가 있었다. 나는 이 선생님을 통해 교실에서 친절하면서도 단호함을 갖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지 느낄 수 있었고, 아이들에게 오픈할 수 있는 개인적인 이야기가 친근감을 만들어 낸다는 것도 알게 되었다. 수업 또한 아이들과 신뢰 관계를 형성하는 중요한 포인트라는 것도 알 수 있었다.
긍정훈육의 5가지 기준
입장이 바뀌면 생각도 달라진다. 학생으로 살았던 십수 년의 경험과 그때 느꼈던 생각이 교사가 되어 조금씩 무뎌져 가는 것을 느꼈다. 어렸을 적 내가 어떤 선생님을 좋아했고 어떤 선생님을 좋아하지 않았는지 기억하고 있지만 자꾸만 좋아하지 않았던 선생님의 모습을 닮아가고 있었다. 가끔은 아이들을 협박하고 기싸움 하는 내 모습을 보면서 ‘내가 원하던 모습은 이런 게 아닌데’라며 자책하기도 한다.
환하게 비추는 등대의 불빛이 멀리 있는 배를 안전하게 목적지로 인도하듯 흔들리지 않는 교실을 만들기 위해서는 교육적이면서도 분명한 교육관이 내면에 자리해야 한다.
학급긍정훈육법(Positive Discipline in the Classroom, 이하 PDC)은 부모교육인 긍정훈육(Positive Discipline, 이하 PD)에 바탕을 두고 있는데 부모가 자녀를 양육하는 것과 교사가 학생을 교육하는 것은 학생의 건전한 성장을 목적으로 한다는 점에서 다르지 않다. 긍정훈육이 갖추어야 할 다섯 가지 기준을 보며 내 배가 등대를 따라가고 있는지 확인해본다.
1. 친절하면서도 단호하게 아이들을 대하는가?
항상 친절하게 학생들을 대하지만 선을 넘지 말아야겠다는 마음이 드는 선생님이 있다. 아이들을 두려움으로 제압하지 않아도 교실은 평온하고 정돈되어 있다. 친절하면서도 단호함을 갖추는 것은 교사로서 갖추어야 할 가장 중요한 부분이다.
2. 아이에게 소속감과 자존감을 느끼도록 돕는가?
학급긍정훈육법은 교실에서 아이들이 소속감과 자존감을 느끼도록 돕는 데 주안점을 둔다. 소속감과 자존감을 느끼지 못한 아이들은 낙담하게 되고 이것이 문제행동으로 이어지기 때문이다. 따라서 교실에서 교사가 하는 말이나 교육 활동은 이 두 가지에 포인트를 두어 이루어져야 한다.
3. 장기적으로 효과적인가?
교사는 수업뿐만 아니라 생활지도, 상담, 학교업무 등으로 매우 바쁘다. 그러다 보면 마음이 쫓기게 되고 단기적으로 효과적인 방법을 사용하게 된다. 처벌적인 해결책이나 보상 등이 여기에 해당한다. 하지만 처벌은 복수, 반항, 회피와 같은 부작용을 유발한다. 학급긍정훈육법은 장기적으로 아이들에게 효과적인 방법을 사용한다. 임시방편의 해결책이 아니라 진짜 아이에게 도움이 되는 해결책을 고민한다.
4. 좋은 인격 형성을 위해 삶의 능력을 가르치는가?
아이들에게 공부를 열심히 하는 것만큼 중요한 것은 좋은 인성을 갖추는 일이다. 공부가 원하는 대학교에 들어가 좋은 직업을 선택하기 위해 필요한 능력이라면 인성은 평생 능력이다. 다른 사람의 마음을 헤아리는 공감 능력, 자신의 부당함을 상대에게 기분 나쁘지 않게 표현하는 의사소통 능력, 타인과의 갈등을 존중하며 해결하는 능력 등은 무덤에 가기 전까지도 매일 사용하게 된다.
그런데 우리 교육현장에서 이런 사회적 기술을 체계적으로 가르치고 있는지 돌아볼 필요가 있다. 아이들이 타인의 말을 경청하고 서로 다른 생각들을 존중하고 있는가? 자신의 잘못을 진심으로 사과하고 문제가 있을 때 존중하는 방식으로 해결하려 드는가? 학급긍정훈육법은 삶의 기술들을 가르쳐 아이가 좋은 인격을 형성하도록 돕는 데 목적을 둔다.
5. 자신에게 능력이 있음을 자각하도록 돕는가?
어린아이들은 “제가 할게요”라는 말을 많이 한다. 누구나 공헌 욕구를 가지고 있고 이 과정에서 실수하기도 하지만 이를 통해 배움과 자신감을 얻는다. 그러나 어떤 부모나 교사는 아이들이 할 수 있는 일을 다 해주거나 대신해줌으로써 이를 얻을 수 있는 기회를 막는다. 어른들이 할 일은 알을 깨고 나오는 병아리 알을 대신 깨주는 것이 아니라 스스로 잘 깨고 나올 수 있도록 격려하고 용기를 주는 일이다.

처음 학급긍정훈육법을 보게 된다면 “어, 이거 내가 하는 것과 별반 다르지 않네”라고 느낄지도 모른다. 의미 있는 역할은 기존에 교실에서 하던 1인 1역과 유사해 보이고, 학급회의도 이미 교실에서 하는 방식이 있을 것이다. 특히, 학급긍정훈육법 책 기본편을 읽었다면 일반적인 교육 내용이 많아 무엇을 어떻게 해야 할지 막연한 느낌을 받을지도 모른다.
활동을 하나씩 따라 해 보아도 생각만큼 쉽지 않다. 아이들과 우리반 역할을 브레인스토밍 해보면 아이들은 진짜 자신이 우리반을 위해 어떤 일을 할 때 즐거운지 찾지 못한다. 내가 우리반을 위해 하고 싶은 일이 무엇인지 고민해본 적이 없기 때문이다. 학급회의를 하다 보면 다른 친구의 말에 비난하기도 하고 자기의 주장만을 고집하기도 한다.
여러 차례 시행착오를 겪고 동료 선생님들과 같이 적용하다 보면 어느덧 학급긍정훈육법을 꽤 잘 적용하게 된다. 단순히 활동을 매끄럽게 하는 것을 넘어 아이들과 만남에서 편안함을 느끼고 문제행동에도 잘 대처하게 된다.
그리고 어느 순간 내가 이전의 모습과 확연히 달라졌음을 느끼게 된다. 교사로서 여유를 찾고 안정감을 느끼며 어떤 아이를 만나도 교직이 나락으로 떨어지는 일은 없다. 그만큼 단단해진 자신을 발견하게 된다. 아이들과 함께 문제를 해결하며 교사도 아이도 한층 성장한다.
학급긍정훈육법을 6년간 적용하면서 나는 많이 편안해졌고 교실에서 행복해졌다. 아이들에게 서로 존중하고 존중받기 위해 어떻게 말하고 행동해야 하는지를 가르치면서 아이들도 나도 많이 성장했다.
그렇다고 교실살이가 항상 쉬운 것은 아니다. 아직도 소속감과 자존감을 잘못된 방법으로 찾으려는 아이들이 있지만, 그것을 알아채고 적절하게 도움을 줄 수 있게 되었다.

이 책은 학급긍정훈육법을 교실에서 어떻게 적용해야 할지 어려움을 겪는 선생님들을 위해 쓰여졌다. 학급긍정훈육법 책만으로 어떻게 실천해야 할지 난감함을 표하는 선생님들을 볼 때마다 언젠가 내 실천기를 소개해야겠다는 생각을 해왔다. 최대한 매뉴얼을 따랐지만 그것만으로는 이해되지 않는 부분도 있어 내 경험을 바탕으로 디테일한 부분을 더하려고 애썼다. 책의 일부에는 매뉴얼에 없지만 긍정훈육의 원리를 담아 구상하고 실천했던 기록이 담겨있기도 하다. 무엇보다도 그 속에서 내가 생각했던 것과 느꼈던 것, 그리고 성장했던 것을 기록하려고 노력했다. 모쪼록 이 책을 통해 대한민국 선생님들이 교실에서 아이들과 더 행복해지기를 바란다.
마지막으로 항상 믿어주고 아낌없이 지지해주는 부모님과 아내에게 고마움을 표하고 싶다.

정호중
선생님이 언제나 아이들과 웃으며 눈을 마주칠 수 있도록, 자신감을 가지고 수업을 할 수 있도록 돕고 싶은 교사입니다.
민주적인 학급운영과 의미 있는 수업을 고민하고 있습니다.

경력
서울시 초등학교 교사
서울교육대학교 졸업
서울교육대학교 대학원 수료
도담도담 학급운영 공동대표
서울PDC연구회 운영
긍정훈육 및 학급긍정훈육법 트레이너 후보
전국 교육청 연수원 강사
사람과교육연구소 1급 퍼실리테이터

저서
「인터랙티브한 쌍방향 온라인 수업·강의」(공저), 「초등교육실습운영시스템」(공저)

이메일  nice-melong@hanmail.net
블로그  ‘멍멍샘의 교실’ blog.naver.com/haohao777
유튜브  ‘멍멍샘의 교실’

제1장
교사의 태도가 반 분위기를 결정한다.

첫 담임, 문제행동을 만나다_5
완벽했던 둘째 해_9
도담도담을 만들다_10
행복교실을 만나다_11
서울PDC연구회를 만들다_12
친절함과 단호함을 동시에 갖기 ∙14
그저 친절하기만 했던 교사 A의 이야기_15
마냥 무섭기만 한 교사 B의 이야기_15
제한된 범위 내의 자유_19
메시지와 비언어_20
중요한 건 아이들과 연결되는 것_20
아이들과 연결되는 방법_21
친밀함은 방패_23
교사의 시선_24
보상과 처벌_26
교사의 기분과 태도가 학급에 큰 영향을 미친다_30


제2장
소속감과 자존감이 핵심이다.

소속감과 자존감_35
일방적으로 제시한 규칙_36
함께 만드는 우리반, 동의와 가이드라인 ∙39
함께 정하는 우리반 루틴, 학급 일과 ∙47
오고 싶은 학교를 만드는 우리반 역할 ∙55
의미 있는 역할이 아이를 바꾸다_70


제3장
서로 다름을 존중해야 평화가 찾아온다.

호불호 교사_75
정글 속 동물 ∙78
신발을 신고 친구의 삶 속으로 ∙83


제4장
감정 조절법을 가르치면

감정 조절은 꼭 가르쳐야 하는 삶의 기술_90
손바닥 뇌이론과 감정 조절 항아리 ∙91
긍정적 타임아웃 ∙96
화가 난 그 아이_102
긍정적 타임아웃과 징벌적 타임아웃_104
화난다고 함부로 행동하는 것은 안 돼_104
교사도 타임아웃이 필요하다_105
뚜껑을 닫게 하는 말_105


제5장
불편함은 표현하자. 존중하는 방식으로

나-전달법 ∙109
인정하고 사과하기_112
사과하기 3단계 ∙113
의사소통 온도계 ∙114
경청 약속 정하기 ∙116


제6장
문제는 해결하면 되는 것

실수와 책임 있는 행동 ∙123
4단계로 해결하는 갈등 해결 ∙128
수호천사와 선택돌림판 ∙137


제7장
학급회의 교실을 바꾸다.

학생들은 처벌에 익숙하다_143
새로운 학급회의를 만나다_145
PDC학급회의 진행하기 ∙147
저학년과 학급회의 하기 ∙160
문제를 유쾌하게 해결할 수 있다면_163
학급회의 Q&A_164
학급회의 시나리오 ∙167


제8장
교사와 학부모는 한 팀

새로운 방식의 학부모 총회 ∙175
학부모의 신뢰가 싹트는 학부모 상담 ∙188
전화 상담 ∙197
학급긍정훈육법을 활용한 학부모 공개수업 ∙200


제9장
최고의 학급을 만들고 싶다면 격려하라.

칭찬 그리고 격려_209
감사 나누기_211
격려 샤워_212
격려 릴레이_214
아이는 격려를 통해 변한다._215


제10장
교실을 협력으로 이끄는 마법

놀이 신호등 소개_220
교실을 협력으로 이끄는 놀이 ∙221


제11장
학급긍정훈육법으로 학급 세우기

웃지 않는 교사_229
학급 세우기 6일 간의 계획 ∙229
학급 세우기 이런 점은 주의하자_254
학급긍정훈육법으로 학급을 운영하며_255


참고문헌_2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