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영사

SITEMAP
전체메뉴닫기
박영스토리 도서
닫기
엄마의 수학교과서(수능편)
신간
엄마의 수학교과서(수능편)
저자
홍창범
역자
-
분야
일반 단행본
출판사
박영스토리
발행일
2020.07.20
개정 출간예정일
페이지
152P
판형
신A5판
ISBN
979-11-6519-070-5
부가기호
03410
강의자료다운
-
정가
11,000원

초판발행 2020.07.20


온 세계가 ‘코로나19’의 공포에 떨고 있다. 2020년, 중국 우한을 발원지로 뻗어나간 병원체는 일거에 전 세계를 두려움에 떨게 했고 우리나라도 큰 영향을 받았다. 사람들이 여행을 자제하고 외출도 최소화하다 보니 경제도 활력을 잃고 거리도 썰렁해졌다. 언제까지 이렇게 조심하며 지내야 하나 조바심이 들지만 건강과 생명이 관련된 사태에 그 누구도 배짱으로 덤빌 수는 없다.

그런데 이렇게 모두가 위축되고 불안해하는데도 불구하고, 적어도 겉보기에는 아무렇지 않게 붐비는 거리가 있었으니 바로 유명한 입시 학원가다. 지역감염이 절정에 달해 정부의 권고에 따라 숨죽인 몇 주의 기간이 있기는 했다. 하지만 ‘코로나19’ 못지않게 두려운 현실인 대학입시에 목을 매는 수많은 청소년들은 대치동으로 대표되는 입시학원가에 갇혀, 죽기 아니면 까무러치기라는 각오로 쉴 새 없이 이 학원 저 학원을 오갔다.

▶ 엄마는 버스보다 빠르다.
아이들을 대신할 수 있다면 얼마든지 초능력을 발휘하는 엄마들은 이 비정한 입시 거리에 자녀들을 내보내는 대신, 자기들이 이 수험생의 대열에 끼어들고 싶은 심정이다.
그러나 현실의 벽은 높다. 공부의 질은 턱없이 높아졌고 아이들을 달래기에는 그들의 키와 자존심이 어느새 커졌다. 용돈이나 때 맞춰 주는 게 부모의 역할이고 “내가 다 알아서 한다”는 말에 불안하면서도 그저 고개나 끄덕여주는 게 초능력 엄마들의 자신감 잃은 처신이다. 그러나 엄마들은 무기력하게 이대로 있을 수만은 없다. 뭔가 능력을 발휘해야 한다.
여기 약간의 의미 있는 방법을 마련했다. 이 책 하나에 아이들이 고등학교에서 배우고 수능에서 다뤄야 하는 모든 단원의 개념이 소개됐다. 이를 엄마들이 이해하기 쉽게 실생활 문제로 풀어서 설명했다.
사실 수학 교육과정은 엄마들이 고등학교를 다녔던 20~30년 전과 비슷한 부분이 많아서 그저 읽어보는 것만으로도 과거의 기억을 소환할 수 있을 거다. 특히 최근 일어났던 다양한 이슈, 곧 코로나19, 국회의원 선거, 잡기 어려운 집값, 주가의 등락 등이 문제의 근간을 이루니 관련 궁금증을 조금 해소할 수도 있다.

이 책을 통해 아이들이 공부하는 내용에 대한 이해와 공감대를 넓힐 수도 있다. 과도하게 아는 체만 하지 않는다면 “엄마 제법이네.” 하는 아이들의 인정과 함께 서로에게 적지 않은 자극이 될 수 있고, 경우에 따라서는 아이들이 “엄마보다 내가 먼저 봐야겠는 걸.” 하면서 간결한 단원의 개요와 배경에 흥미를 보이는 경우도 있을 거다.
이 모든 게 수학을 통해 즐기는 인생의 한 과정과 부분이길 바란다. 그리고 무엇보다 중년을 앞둔 사오십 대 엄마들에게 사소한 도전이길 바란다. 어떤 도전자는 다음과 같은 구실로 다소 쑥스러운 도전의 이유를 삼아도 좋다. “수학문제를 푸는 게 치매 예방에도 도움이 된다던데?!”

▶ 이 책은 단원별 본문과 어드바이스로 구성됐다.
본문은 우리 주변에서 나타나는 수학적 현상을 관찰해 엄마들이 쉽게 단원의 개념을 받아들일 수 있는 부분이다. 한 번 주의해서 읽는 것만으로도 재미있게 내용을 이해할 수 있을 것이다. 혹시 개념 이해에 어려움을 겪는 자녀가 있다면 함께 읽는 것도 권하고 싶다. 함께하는 과정에서 뜻밖의 깨우침을 얻을 수도 있다.
본문 중에는 개념이해에 도움이 될 1~2문제를 제시했는데 그리 어렵지 않게 풀어낼 수 있을 거다. 혹시 선뜻 답이 떠오르지 않는다고 해도 전혀 실망할 필요는 없다. 본문의 설명과 관련 문제 풀이는 유튜브(검색어: 엄마의 수학교과서)를 통해 자세히 제공할 예정이다.

어드바이스에서는 단원 설명에 필요하거나 단원 주변에서 알아두면 좋을 만한 상식적인 문제를 소개했다. 자녀들과 대화 중 한두 번 써 먹을 수 있는 근사한 정보에 속하므로 잘 읽어두고 사적으로 나간 어느 자리에서 활용해보길 바란다.

단원 끝부분에는 ‘수능 둘러보기’ 문제를 실었는데 이를 절대 자기실력 평가의 기준으로 생각해서는 안 된다. 여기에 소개한 문제는 실제 수능 문제의 맛을 보기 위한 시식코너로 생각하자. 이 문제를 풀어낸다면 지금 수능 시험에 도전해도 가능성이 있겠지만 굳이 부담감을 갖고 집착할 필요는 없다.
답을 찾지 못했다면 꼭 어려워서라기보다 여러 부문의 기본 용어 정의가 필요하기 때문이다. 문제를 제시한 건 학부모가 자녀와 함께 맛을 보면서 소통하기를 바라는 의도이고, 엄마들은 이해하지 못해도 그만이며 얼마든지 건너뛰어도 좋다.

참고로 수능에서 수학문제는 30문항이고 보통 2점짜리가 3개, 3점짜리가 14개, 4점짜리가 13개이다. 단원의 구성은 총 8단원으로 되어 있는데 수학은 분명히 위계가 있는 공부이기는 하지만 당장 관심이 있는 어느 부분이라도 먼저 읽을 수 있도록 단원별 근본 아이디어에 중점을 뒀다. 따라서 독자는 관심이 가는 어느 부분이든지 먼저 읽도록 하고 혹시 다른 단원과의 연관 내용이 나오면 그 부분을 찾아 부분적으로 읽든지 일단 보류했다가 나중에 이해해도 된다. 또 유튜브를 찾아 설명을 들으면 적지 않은 도움을 받을 수 있을 것이다.

홍창범

일명 복동기.
달리지 않지만 끝까지 가는 걸 고집하는 그는
고등학생 친구들도 그렇게 가르친다.
포기하지 말고 끝까지 해보자고.

‘수포자’라는 말을 싫어하고
아이와 엄마 모두 수학을 대할 때 음악을 즐기듯이 부드럽게,
스트레칭하듯이 유연하게,
그리고 친구를 만나듯이 반갑게 마주쳐 보자고 이 책을 건넨다.
경복고등학교, 경동고등학교, 경기고등학교 등 공립 고등학교 30년을 거쳐
현 둔촌고등학교 수학교사로 활동하고 있다.

들어가며 1

01 확률 7
로또 당첨의 확률은? 10
코로나19 확진자의 조건부 확률 19

02 통계 29
선거 여론조사의 지지도 해석방법 32
시험의 표준점수는 어떻게 구할까? 36

03 지수 41
지수로 보는 아파트 값 인상률 44
은행 이율의 비밀 49

04 로그 57
천문학자와 미생물학자의 계산법, 로그 60
로그로 예측하는 초고령사회의 추세 68

05 수열 73
등차수열, 등비수열로 보는 IQ테스트 76
대출금 상환액을 계산하는 방법 84
토끼번식과 코로나 슈퍼전파자의 피보나치 수열 86

06 삼각함수 93
봄 여름 가을 그리고 겨울의 주기성 96
라디오의 AM과 FM은 뭐가 다를까? 103
주식의 흐름과 프랙탈 도형 108

07 미분 117
자동차 계기판의 숫자, 미분 120

08 적분 131
피자의 넓이, 적분으로 구하기 134

마치며 143
알짜문제 정답 146